살아있는 역사문화를 배우고 체험하는 박물관

경당지구 대부토기 유물 사진

문화행사

HOME > 교육홍보 > 문화행사

2016 한성백제금요시네마 11월 상영작

기 간 :
2016년 11월 01일 ~ 2016년 11월 25일
요 일 :
시 간 :
오후 6:30 ~ 8:30
장 소 :
한성백제박물관 강당(한성백제홀)
부서 :
교육홍보과
연락처 :
02-2152-5833
담당자 :
이정민
상태 :
행사종료
첨부파일 :
관심행사등록 트위터 페이스북

상세내용

무료상영 2016 한성백제 금요시네마 11월 | 사랑하는 우리 가족 -국제시장/11월04일/126분 상영/12세이상 -허삼관/11월11일/124분 상영/12세이상 -장수상회/11월18일/112분 상영/12세이상 -엄마의 유산/11월25일/78분 상영/12세이상 시간: 매주 금요일 오후 6시 30분 장소: 한성백제홀 문의: 02.2152.5833 **프로그램 일정은 박물관 사정에 따라 변경될 수 있습니다.

 

11월 4일 상영작은 [국제시장]입니다.


드라마/한국/126분/2014.12.17 개봉

감독: 윤제균

출연: 황정민, 김윤진 등

12세 관람가/한국어

 

‘가장 평범한 아버지의 가장 위대한 이야기’

1950년대 한국전쟁 이후로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격변의 시대를 관통하며 살아온 우리 시대 아버지 ‘덕수’(황정민 분), 그는 하고 싶은 것도 되고 싶은 것도 많았지만 평생 단 한번도 자신을 위해 살아본 적이 없다. ‘괜찮다’ 웃어 보이고 ‘다행이다’ 눈물 훔치며 힘들었던 그때 그 시절, 오직 가족을 위해 굳세게 살아온 우리들의 아버지 이야기가 지금부터 시작된다.

 

 

11월 11일 상영작은 [허삼관]입니다.

 


드라마/한국/124분/2015.01.14 개봉

감독: 하정우

출연: 하정우, 하지원 등

12세 관람가/한국어

 

가진 건 없지만 가족들만 보면 행복한 남자 '허삼관'이,11년간 남의 자식을 키우고 있었다는 기막힌 사실을 알게 되면서 펼쳐지는 웃음과 감동의 코믹휴먼드라마

 

 

11월 18일 상영작은 [장수상회]입니다.

 


드라마, 로맨스/한국/112분/2015.04.09 개봉

감독: 강제규

출연: 박근형, 윤여정 등

12세 관람가/한국어

 

온 동네가 바라는 첫사랑이 시작된다!

틈만 나면 버럭, 융통성이라곤 전혀 없는 까칠한 노신사 ‘성칠’.
장수마트를 지켜온 오랜 모범 직원인 그는 해병대 출신이라는 자부심은 넘쳐도 배려심, 다정함 따윈 잊은 지 오래다.
그런 성칠의 앞집으로 이사 온 고운 외모의 ‘금님’.
퉁명스러운 공세에도 언제나 환한 미소를 보여주는 소녀 같은 그녀의 모습에 성칠은 당혹스러워 하고, 그런 그에게 갑작스레 금님은 저녁을 먹자고 제안한다. 
 
무심한 척 했지만 떨리는 마음을 감출 수 없는 성칠!
장수마트 사장 ‘장수’는 비밀리에 성칠에게 첫 데이트를 위한 노하우를 전수하고 성칠과 금님의 만남은 온 동네 사람들은 물론 금님의 딸 ‘민정’까지 알게 된다.
모두의 응원에 힘입어 첫 데이트를 무사히 마친 성칠은 어색하고 서툴지만, 금님과의 설레는 만남을 이어간다. 
 
그러던 어느 날, 성칠이 금님과의 중요한 약속을 잊어 버리는 일이 발생하고 뒤늦게 약속 장소에서 금님을 애타게 찾던 성칠은 자신만 몰랐던 그녀의 비밀을 알게 되는데…


 

 

11월 25일 상영작은 [엄마의 유산]입니다.

 


드라마, 가족/카자흐스탄/78분/2015.02.12 개봉

감독: 알렉세이 고를로프

출연: 리야 넬스카야, 유브게니 쥬마노프 등

12세 관람가/러시아어(한국어 자막)

 

다시 돌아온 집, 반겨주는 가족…

늙고 병든 여인 안나는 가족에게 버림받고 수년간 요양원에서 지내왔다. 그러던 어느 날, 안나의 가족들이 요양원에서 집으로 그녀를 데려온다. 심신이 약해지고 말도 못하게 된 그녀였지만, 안나는 가족들에게 돌아왔고, 집도 되찾은 것에 만족했다. 하지만… 현실은 그렇지 않았다. 주위에서 일어나는 모든 사건들은 그녀의 삶을 송두리째 바꾸고 있었다. 안나가 믿어야 하는 건 오직 그녀 자신뿐이었다. 마침내 가족들이 자신을 데려온 이유를 깨닫게 되는 순간, 안나는 가족으로부터 감당할 수 없는 배신감을 느끼게 되는데….
 

 

 

앨범보기

총 게시물 : 0건

1  

페이지 담당부서 : 교육홍보과담당자 : 백길남주무관   

02-2152-58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