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차

글로벌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연락처 및 저작권으로 바로가기

서울, 백제왕도 2000년의 꿈

궁(宮)명 토기 유물 사진

백제학연구소식

HOME > 백제학 연구 > 백제학연구소식

게시글의 상세내용을 제목, 등록일, 조회, 담당자, 담당부서, 연락처, 이메일, 첨부파일, 내용 등의 순으로 나타내는 표 입니다.
제목 [뉴시스 보도자료] 2021.12.07. 함양 수동면 상백리 고분군 유물…50년 만의 귀향
등록일 2021-12-08 조회 104
담당자 전미정 담당부서 백제학연구소
연락처 02-2152-5954 이메일 baekje@seoul.go.kr
첨부파일

고분군 출토 갑옷 등 199점 함양박물관으로 이관…추후 특별전시 등 예정

associate_pic

[함양=뉴시스] 함양 상백리 고분군 출토 갑옷. *재판매 및 DB 금지

[함양=뉴시스] 정경규 기자 = 경남 함양군에서 최초로 발굴조사된 고분군인 ‘함양 수동면 상백리 고분군’에서 출토된 갑옷 등 199점의 유물이 50년만에 고향으로 돌아왔다.

함양군은 지난 9월 ‘함양 수동면 상백리 고분군’ 출토 유물에 대해 문화재청의 발굴문화재 국가귀속 조치 통보에 따라 경남도로 관리권 위임을 요청하고 동아대학교 박물관과 유물 인수 협의를 진행해 지난 3일 함양박물관으로 이관했다고 7일 밝혔다.

함양 수동면 상백리 고분군 출토 유물은 1972년 2월 수동면 상백리 일원에서 농지평야를 구간 정리하던 중 발견돼 그 다음달인 3월에 4일간 동아대학교 박물관에 의해 긴급 발굴됐다.

발굴당시 유적지 대부분이 경작으로 이미 많이 훼손된 상태였지만 가야시대 굴식돌방무덤(橫穴式石室墳) 8기가 발굴됐고 그곳에서 토기를 비롯한 많은 부장유물이 수습됐는데 그 중에는 등자(발걸이)를 비롯한 마구류와 비늘갑옷(札甲) 및 판갑옷(短甲) 등이 포함돼 있었다.

함양박물관은 함양 수동면 상백리 고분에서 출토된 유물 대도 등 12점을 동아대학교 박물관에서 장기 대여해 상설전시실 전시를 하고 있었으나, 이제는 대여하지 않고 다른 유물로 교체해 전시가 가능하게됐다.

지난 2016년 12월 13일 국가문화재 보관관리처로 지정된 함양박물관은 2018년 함양 농업기술센터조성부지내 발굴 유물을 시작으로 현재 2090점의 유물이 이관돼 보관·관리 되고 있다.

함양박물관 관계자는 “이번에 이관된 유물은 수장고에 보관되고 있으며 차후 유물 사진촬영, 훈증처리, 금속유물의 보존처리를 거쳐 특별전시를 통해 만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 군에서 출토된 유적의 유물들에 대한 국가귀속을 계속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jkgyu@newsis.com

이전글 [한국고고학회 공지] 2021.12.06. 유라시아문명사연구회 제11회 정기발표회 안내 2021-12-07
다음글 [문화재청 보도자료] 2021.12.08. 문화재청, ‘매장문화재 발굴조사 안전관리’ 정책공청회 개최 2021-12-08

페이지 담당부서 : 담당자 :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