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차

글로벌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연락처 및 저작권으로 바로가기

서울, 백제왕도 2000년의 꿈

궁(宮)명 토기 유물 사진

백제학연구소식

HOME > 백제학 연구 > 백제학연구소식

게시글의 상세내용을 제목, 등록일, 조회, 담당자, 담당부서, 연락처, 이메일, 첨부파일, 내용 등의 순으로 나타내는 표 입니다.
제목 [서울신문 보도자료] 2021.12.02. 경남 ‘고성 동외동패총’서 주거지·철기류 등 발굴, 소가야 활동중심지 확인
등록일 2021-12-06 조회 117
담당자 전미정 담당부서 백제학연구소
연락처 02-2152-5954 이메일 baekje@seoul.go.kr
첨부파일

학술대회로 유적 성격·가치 밝힌 뒤 국가사적 신청 계획

  경남 고성군 고성읍 동외리 일원 ‘고성 동외동패총’이 단순한 조개무지가 아니라 삼한시대부터 삼국시대까지 번성했던 소가야의 종합생활 유적지임이 확인됐다.      

경남 고성군 동외동패총 발굴조사 현장 공개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경남 고성군 동외동패총 발굴조사 현장 공개

경남 고성군은 2일 ‘고성 동외동패총’ 발굴조사 현장에서 군민 공개 행사를 열었다.
고성군은 이날 발굴조사 공개에서 동외동패총 유적지 주변부에 대해 올해 정밀발굴조사를 벌여 삼한~삼국시대 패각층 1곳, 주거지 17동, 구상유구(환호 추정) 1기, 수혈 5기, 조선시대 무덤 1기 등을 발굴했다고 밝혔다.
1995년 조사에 이어 26년 만에 실시된 이번 동외동패총 발굴조사에서는 1970년대 까지 확인됐던 정상부 중앙 부분에 이어 주변부를 조사했다.

고성군은 조사결과 특히 정상부 중심광장을 두르고 있는 구상유구는 취락을 방어하는 시설인 환호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경남 고성군 동외동패총 발굴조사 현장 공개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경남 고성군 동외동패총 발굴조사 현장 공개

이번 발굴조사에 많은 토기류, 굴·조개 껍질인 패각, 대구(허리띠 고리) 일부가 발견돼 동외동패총이 단순한 주거지라기 보다는 생활중심지 성격의 유적지로 드러났다.
동쪽 정상부 끝으로 주거지를 축조한 흔적이 연속적으로 발견돼 고성 동외동패총 일대가 소가야 성립 이전부터 성립 후 최고 번성기까지 계속해서 주거지이자 중심지 역할을 했음을 보여 준다.

주거지에서는 다양한 철기류 뿐만 아니라 중국 한나라의 거울 조각 등 대외교류를 확인할 수 있는 유물들이 발굴돼 소가야가 제철 및 철기 수출을 발전 원동력으로 삼아 해상왕국으로 부강해졌음을 뒷받침했다.

고성군은 이번 발굴조사를 통해 동외동패총이 소가야의 발전단계를 확인할 수 있는 종합생활 유적임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경남 고성군 동외동패총 발굴조사 현장 공개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경남 고성군 동외동패총 발굴조사 현장 공개

고성군은 이번 조사자료를 바탕으로 내년도 전체유적의 범위를 파악하기 위한 시굴 조사를 한 뒤 추가 발굴조사를 할 예정이다.
또 학술대회를 통해 유적의 성격과 가치를 밝히고 국가사적 신청을 할 계획이라고 고성군은 밝혔다.
고성군 관계자는 “지난해 말 시작한 최초 가야토성인 고성 만림산 토성 발굴조사와 함께 이번 동외동패총 발굴조사는 고성 소가야 생활상을 복원하고 고성 송학동 고분군 세계 유산 등재 등 소가야 왕도를 복원하는데 한반 더 가까이 다가서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고성 강원식 기자 kws@seoul.co.kr

이전글 [연합뉴스 보도자료] 2021.12.06. 백제 유적 '부여 나성' 습지구간 축성 기법 확인 2021-12-06
다음글 [중부고고학회 공지] 2021.12.02. 2021년 중부고고학회 유적조사발표회 개최 안내 2021-12-06

페이지 담당부서 : 담당자 :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