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백제왕도 2000년의 꿈

궁(宮)명 토기 유물 사진

백제학연구소식

HOME > 백제학 연구 > 백제학연구소식

게시글의 상세내용을 제목, 등록일, 조회, 담당자, 담당부서, 연락처, 이메일, 첨부파일, 내용 등의 순으로 나타내는 표 입니다.
제목 [헤럴드경제 보도자료] 2021.09.29. 삼국시대 고구려 벽화 고분 ‘역사적 가치 재조명’ 된다
등록일 2021-09-30 조회 170
담당자 전미정 담당부서 백제학연구소
연락처 02-2152-5954 이메일 baekje@seoul.go.kr
첨부파일

다음달 1일 학술대회…유튜브 생중계

이미지중앙

영주 순흥벽화고분 모습(영주시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경북 영주시 순흥면 읍내리에 위치한 삼국시대 고구려 벽화고분이 ‘역사적 가치로 재조명’된다. 순흥벽화고분(사적 제313호)은 지난 1985년 이명식 대구대 교수가 발견한 것으로 현재까지 남한에서 발견된 삼국시대 벽화 중 가장 뛰어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고분 내부에는 역사상(力士像)을 비롯해 연꽃, 구름무늬 등 다양한 그림이 그려져 있다. 무덤이 조성된 연대를 추정할 수 있는 명문(기미중묘상 인명□□, 己未中墓像 人名□□)이 확인된 흔치 않은 사례이다. 고분의 축조연대는 535년 혹은 595년 전후로 추정된다. 고구려벽화에 보이는 사신도와는 전혀 다르게 생활풍속을 이해할 수 있는 그림이 그려져 있다. 경북 영주시는 다음달 1일 소수박물관 별관 세미나실에서 ‘영주 순흥 벽화 고분의 역사적 가치와 보존 및 활용방안’이라는 주제로 학술대회를 연다고 29일 밝혔다. 영주시가 주최하고 (재)서라벌문화재연구원이 주관하는 학술대회는 ‘영주 순흥 벽화 고분의 역사적 가치와 보존 및 활용방안’이란 주제로 전문가 발표와 토론으로 이뤄진다.

이미지중앙

영주 순흥 벽화고분 내부 모습(영주시 제공)

발표는 총 6개주제로 진행된다. 울산대학교 전호태 교수가 ‘영주 벽화 고분의 역사적 가치와 의의’를 주제로 제1발표에 나서며, 동양대학교 김도헌 교수가 ‘영주지역 삼국시대 유적의 조사 현황과 과제’고려대학교 최종택 교수 진행으로 종합토론도 진행된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참석인원을 제한하고 유튜브로 생중계 된다. 유튜브 검색창에서 (재)서라벌문화재연구원을 검색해 시청할 수 있다.
행사에 대한 기타 문의는 영주시 문화예술과 또는 (재)서라벌문화재연구원으로 하면 된다. 김영수 영주시 문화예술과장은 “1985년 대구대학교 이명식 교수에 의해 발견된 순흥 벽화 고분은 현재까지 남한에서 발견된 삼국시대 벽화 가운데 가장 뛰어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며 “유튜브 생중계로 진행되는 만큼 관심있는 많은 분들의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영주시는 지난 5월 31일 ‘순흥 벽화 고분’ 정비계획 수립용역 착수보고회 및 자문위원회를 여는는 등 고분의 효율적인 보존·관리와 활용을 위해 다양한 방안을 모색 중이다. 현재 순흥 벽화 고분 인근에 영주시립고분벽화박물관 건립을 추진하고 있다. ksg@heraldcorp.com

이전글 [문화재청 보도자료] 2021.09.29. 2021년 가야사 관련 전문가 학술토론회 개최 2021-09-29
다음글 [경남일보 보도자료] 2021.09.28. 양산 ‘지산리 서리고분군2’ 삼국시대 석곽묘 5기 발굴 2021-09-30

페이지 담당부서 : 담당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