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백제왕도 2000년의 꿈

궁(宮)명 토기 유물 사진

백제학연구소식

HOME > 백제학 연구 > 백제학연구소식

게시글의 상세내용을 제목, 등록일, 조회, 담당자, 담당부서, 연락처, 이메일, 첨부파일, 내용 등의 순으로 나타내는 표 입니다.
제목 [문화재청 보도자료] 2020.12.21.「경주 손곡동과 물천리 유적」보존·활용을 위한 업무협약
등록일 2020-12-28 조회 910
담당자 전미정 담당부서 백제학연구소
연락처 02-2152-5954 이메일 baekje@seoul.go.kr
첨부파일 업무협약.JPG

문화재청(청장 정재숙)은 경상북도(도지사 이철우), 경주시(시장 주낙영),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와 18일  경주시의회 소회의실에서 「경주 손곡동과 물천리 유적」의 보존·활용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개최하였다.    

이 유적은 한때 경마장 건설 계획으로 개발과 보존 사이에 논란이 있었던 곳으로, 시굴‧발굴조사 결과 신라 시대 산업생산 활동‧생활사를 밝혀 낼 수 있는 중요한 유구(가마, 고분 등)와 유물(토기, 생산도구 등)이 확인되면서 보존가치를 높이 평가받아 2001년 4월 28일 사적 제430호로 지정된 바 있다. 사적 지정 이후 경주 경마장 건설 계획은 폐지되었으나, 약 20여 년 간 문화재로서의 정비·활용이 이루어지지 못하고 현재에 이르렀다.

이번 협약으로 ▲ 문화재청은 부지 매입을 위한 예산의 지원과 사업 총괄을, ▲ 한국마사회는 국가지정문화재(사적) 지정 부지를 국가에 매각하고 말 문화 확산을 위한 교육과 문화체험 등 지역사회 공헌활동을 제공하기로 했다. ▲ 경상북도와 경주시는 부지를 매입하고 유적의 기초조사, 정비종합계획을 수립하여 사업 시행의 역할을 담당한다.

 
이전글 [연합뉴스 보도자료] 2020.12.22. 서울 송파구, 백제 역사 품은 '풍납토성 탐방로' 조성 2020-12-28
다음글 [연합뉴스 보도자료] 2020.12.28. '호남 최대 가야 무덤' 남원 청계리 고분군, 전북도 기념물 지정 2020-12-29

페이지 담당부서 : 담당자 :